무안군, 초등학생 대상 비정시안 굴절 교정 프로그램 운영

조기 검사 실시.무료 안경맞춤, 시치료 훈련 지원

김정현 기자 | 입력 : 2021/03/02 [15:35]

무안군청


[명성일보=김정현 기자] 무안군은 3월부터 관내 초등학생들의 조기 시력교정을 위해 ‘비정시안 굴절 교정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최근 초등학생들의 스마트폰 사용이 증가함에 따라 이로 인한 시력저하가 심각한 상황에 이르고 있으며 이로 인한 학업 수행능력 저하 등 다양한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

따라서 무안군은 지난 2016년부터 초당대학교 산업협력단에 위탁해 시력교정 프로그램을 운영 하고 있으며 매년 관내 초등학교 5~6개교를 순회하며 검사를 실시한 결과 현재까지 총 3,510명의 학생이 검사를 받았다.

그동안 검사자의 약 35%가 시력저하 현상을 조기 발견해 무료 안경맞춤과 시치료 훈련을 지원 받았으며 군은 정기적인 검사 안내를 통한 지속적인 관리도 실시하고 있다.

프로그램을 이용한 학부모들은 “농촌 형편상 자녀들을 적기에 안과에 데리고 가기 어려운 상황인데 군에서 교정 프로그램을 운영한 덕분에 안경 맞춤지원을 받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김산 군수는 “굴절 이상안 교정은 학생들의 학습 수행능력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만큼 앞으로도 각별한 관심을 갖고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